껍질째 먹는 사과 - 길벗사과농원 방문을 환영합니다.




연못에서 때를 불리기 위해 지난 가을부터 넣어두었던 사과 수확상자를 오늘부터 고압세척기로 깨끗이 닦는 작업을 시작했습니다. 며칠 걸릴 것 같습니다. 오늘도 이웃 농가에 와있는 태국 노동자 부부가 와서 오전 내내 저와 같이 창고 청소와 종이 박스 옮기는 작업을 했고 오후에 수확상자 닦는 일을 하는 중입니다.


어제 찍은 사과밭 나무 아래 풀 천지 사진입니다. 제초제를 못치다보니 연신 풀을 깍아줘야 하는데 늘 한 발 뒤처집니다. 그래도 이렇게 초생재배를 하니 좋은 점도 많습니다. 물론 깍아야 하는 고된 노동은 저의 몫이구요.

       
제목: 6월 중순


등록자: 길벗

등록일: 2020-06-19 17:02
조회수: 43


small20200619_135352.jpg (395.9 KB)
small20200617_120400.jpg (366.9 KB)
△ 이전글

자원봉사
▽ 다음글

생전처음 논농사
  댓글쓰기

9870 왼쪽의 4자리 숫자를 입력하세요.(광고글 방지)
 
  이름(별명)  비밀번호   
Copyright 1999-2020 Zeroboard / skin by DQ'Style